0. 어제, 오늘 이틀간 엄마, 아빠를 도와 김장을 했습니다.
엄마의 김치맛은 동네 아줌마들이 알아줄 정도로 맛있지만 김장은 특별히 더 신경을 쓰셔서
속이 꽉찬 배추와 질좋은 천일염, 해남의 빨갛고 맛있게 매운 고춧가루 말고도
생굴, 생새우, 황석어젓갈, 새우젓, 까나리액젓, 멸치액젓등 싱싱한 해산물과 감칠맛나는 젓갈도 듬뿍 넣으십니다.
병원에서 인턴을 하느라 바쁜 둘째를 빼고는 온가족이 함께한 이번 김장에
엄마는 총 지위자로써 재료의 배합이나 김장 전체를 조율하고
아빠는 힘이 세니 배추를 씻고 절이고 짜는 역할을 하고
저는 채소를 다듬거나 버무리는 것을 도우면서 나중을 위해 엄마의 노하우를 전수받기 위해 부단히 애를 쓰고
(유심히 봐도 잘 모르겠긴 해요. @_@ 엄마도 삼십년 동안 김치 담그는 실력이 꾸준히 향상되었다고 하니...;;)
이번에 원하는 직장에 취업한 셋째는 저 대신 범이와 놀아주고(어째 저보다 아기를 더 잘보는 것 같아요ㅎㅎ)
얼마전 수능을 본 막내 남동생은 채칼로 엄청난 양의 무를 썰고...
온가족이 분업화되서 하다보니 일도 덜 힘들고 모여하다보니 이래저래 재밌더라구요.

팔, 다리, 허리가 좀 쑤시긴해도 갓 삶은 보쌈고기에 막 담근 김치를 말아 먹으니 그야말로 신선놀음이 따로 없는게... 
이렇게 집에서 해먹는게 몸에도 훨씬 좋고 가족끼리 단합?도 되어 좋다는 생각이 다시 한번 드네요. ^-^


1. 먹는 이야기 바로 뒤에 이걸 쓰려니 좀 쑥쓰럽지만 얼마전부터 다이어트를 시작했어요.
사실 이렇게 밝히는 이유는 공공연히 밝힘으로써 좀 더 열심히 해보고자 하는데 그 뜻이있죠. ㅎㅎ
살면서 그리 날씬한 적은 없었지만 큰 불만없이 살아왔었는데 임신을 하고 늘어난 몸무게가
출산한 뒤 서서히 빠지는가 싶더니 정체기가 찾아오더라구요. 두둥....!!
다행히 아파트 내 헬스장은 월 만원으로 러블리한 가격이라 얼마전부터 유산소 운동을 위주로 하고 있는데
역시... 아기 키우면서 뭔가를 한다는건 대단한 인내력과 체력을 필요로 하더라구요.
밤에 범이를 먹이느라 계속 깨기 때문에 항상 수면이 부족한 상태에
집안일이란게 끝이 없어서 늘 피곤한 상태에... 식사량도 줄이려니 이건 뭐...@_@

그래도 고소영이나 송윤아같은 연예인들이 출산 두달만에 늘씬한 모습으로
브라운관에 등장하는 모습에 자극을 받으며 열심히 해봐야지 어쩌겠습니까.
목표는 회사 복귀 때까지 5키로 감량인데 음, 가능할까 싶지만 헬스장이 문을 닫는 일요일을 제외하고
하루도 빠짐없이 한시간 반씩 열심히 해보겠다는 저와의 약속을 한번 지켜봐야겠어요. 불끈!!


2. 회사 복귀 후 엄마가 도우미 아줌마를 쓰면서 범이를 봐주겠다고 하셔서
엄마가 사시는 집근처로 이사를 왔는데 저 스스로도 육아와 가사노동, 직장
이 세가지를 잘 조율하며 살 수 있을지 많은 걱정이 됩니다.

하지만 집에 있으면서 분명하게 정리된 몇가지는 범이를 키우는 것도 값진 일이지만
제 일을 하지 않고서는 견딜 수 없을 것 같다는 거예요.
돈만을 목적으로 회사를 다니는 거라면 신랑 혼자 버는 것으로도 꾸려나갈 수 있고
이래저래 몸이 힘들면 더 쉽게 그만둘 수도 있지만 제가 하는 일 자체가 아직은 참 재밌고
그 일에 집중하다보면 시간가는 줄 모르기 때문에 오랫동안 일을 손에서 놓지 않을꺼고  
내 일과 내 사람들, 나만의 공간... 내 삶 없이는 스스로가 충분히 행복하지 않을 것 같다는 거죠.

욕심을 다 채우기엔 정신적, 체력적으로 많이 힘들겠지만
내 생각이 분명히 서있기 때문에 의외로 간단명료하게 해결될 일인 것 같기도 해요.
닥치면 어떻게든 하겠지 싶은 무대뽀 심정도 있고요. 

가장 감사한 것은 기껏 공부 가르쳐놨는데 집에 있는 건 절대 못본다며 도와주겠다고 팔 걷어부친 엄마...
엄마는 고된 시집살이에 외할머니도 일찍 돌아가신데다가 저희를 키우느라 하고 싶은 일을 다 접어야 했는데
그렇기에 너만은 엄마 힘 닿는데로 도와주고 싶다고 늘 말씀하셨는데 얼마나 죄송스럽고 고마운지 말로 다 표현할 길이 없네요.
이런 든든한 엄마 덕분에 범이의 엄마인 저도, 철인28호처럼 힘내서 초능력을 발휘하지 않을까 싶고요.ㅎㅎ
(뭐 사실 한국 사회에서 여자가 일과 가사, 육아를 병행한다는 것 자체가
초능력자 아니면 해낼 수 없기도 하지만요. 왠지 씁쓸...)

우야든둥 걱정은 많이 한다고 해결 되는게 아니기에 요 정도로 짧게 하고!
그 때까진 범이를 더 많이 예뻐해주고 놀아줘야겠어요. 글쓰고 있는 지금도 옆에서 파닥파닥 귀엽게 잠꼬대중...^-^



'소소한 일상 > 조잘대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페이스북 시작  (230) 2011.03.12
101208 조잘조잘  (167) 2010.12.08
101013 조잘조잘  (117) 2010.10.13
아이폰4 43차  (139) 2010.09.15
버미를 만나기 100미터 전  (132) 2010.09.13
요일별 직장인 표정  (221) 2010.09.02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www.waspnestremovalcompany.co.uk/ BlogIcon wasp nest removal 2012.08.06 2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연예인들은 가사도우미나 보모를 두면서 자기 몸 만드는데만 집중할 수 있으니 단시간에 가능한거겠죠?

  3. Favicon of http://www.condom-sizes.org BlogIcon condom size chart 2012.08.07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동생들이 많아서 엄마께서 공평하게 첫째인 범이만 케어해주겠다고 하세요. 그게 어디인가 싶지만요.

  4. Favicon of http://www.euroffice.co.uk/i/lk33/Arnos-Eco-Tidy-Adjustable-Book-6-Wire-Divide.. BlogIcon wire letter trays 2012.08.10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한 운동보다 충분한 수면이 더 좋겠지만 육아와 가사,일을 보두 해내는초능력자가 되기 위해선 잠이 모자랄 수 밖에 없다는 게 슬픈 현실이지만 건강을 위한 다이어트 꼭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5. Favicon of http://www.euroffice.co.uk/i/zbb1/Avery-Paperstack-Letter-Tray-Self-stacking-A.. BlogIcon a4 letter tray 2012.08.10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모님도 몸이 점점 안좋아지셔서 너무 걱정입니다. 만 1살때부터 보육원에 보내는 것은 아기한테 할 짓이 못 되는 것 같아 결국은 장모님께 못 할 짓을 하고 있는거죠. 다른 사람의 희생없이 모든 일을 잘한다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이 슬프지만 나이가 먹을수록 제 자신도 그렇고 사람들도 그렇고 참 뻔뻔하고 잔인해 집니다.

  6. Favicon of http://www.euroffice.co.uk/i/zbb1/Avery-Paperstack-Letter-Tray-Self-stacking-A.. BlogIcon a4 letter tray 2012.08.10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모님도 몸이 점점 안좋아지셔서 너무 걱정입니다. 만 1살때부터 보육원에 보내는 것은 아기한테 할 짓이 못 되는 것 같아 결국은 장모님께 못 할 짓을 하고 있는거죠. 다른 사람의 희생없이 모든 일을 잘한다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이 슬프지만 나이가 먹을수록 제 자신도 그렇고 사람들도 그렇고 참 뻔뻔하고 잔인해 집니다.

  7. Favicon of http://unlockiphone4support.com BlogIcon iPhone 4 unlocking 2012.08.11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가 정말 잘 쓰여진 기사를 읽고 즐기고 있는거야. 귀하의 블로그에 노력과 많은 시간을 보내는 것 같습니다. 내가 즐겨찾기가 있고 난 새로운 기사를 읽고 기대됩니다.

  8. Favicon of http://www.whitestripsdirect.com/teeth-whitening-strips-crest-whitestrips/cres.. BlogIcon battery powered toothbrush 2012.08.12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집에서 살림만 하면 아무래도 알뜰하게 지출할 수 있고 앞으로 매달 나가게 될 육아비를 줄일 수 있으니

  9. Favicon of http://www.roseatemarketingtips.com BlogIcon internet online marketing tips 2012.08.12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드웨어 요구 사항을 고려하십시오.가장 기본적인 비용 효과적으로의 모델은 여전히 ​​당신이 필요한 건 다 줄 수있을 것 같다.

  10. Favicon of http://naturaldietworld.com/product-information/banital/ BlogIcon weight loss products 2012.08.15 0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응?) 과욕은 금물입니다. ㅎㅎ 과한 운동보다 충분한 수면이 더 좋겠지만 육아와 가사,일을 보두 해내는초능력자가 되기 위해선 잠이 모자랄 수 밖에 없다는 게 슬픈 현실이지만 건강을 위한 다이어트 꼭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11. Favicon of http://allaboutbreastaugmentation.com BlogIcon click here 2012.08.18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우, 김장 하면서 들은 이야기인데 엄마가 젊을적에 나는 얼르고 동생은 업고 하면서 혼자 김장하고 그랬데.

  12. Favicon of http://www.soft-hack.net BlogIcon zynga the ville hack cheat 2012.08.23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체 및 유익한 문서는 흥분과 발견하고 뭔가 더 찾기 위해 독자의 욕구까지 추가합니다. 정말, 작가 이렇게 뭔가 가치가 천년의 데려와 줘서 칭찬합니다.관리자가 너무 진심으로 주목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열렬한 추종자로서, 우리가 이것보다 뭔가 더있을 수있어

  13. Favicon of http://www.dntnursery.com BlogIcon Tree Nursery 2012.08.23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운동 안해도 다 빠지더라고요. 한 1년 정도 걸리긴 하지만. 게다가~!!! 운동할 시간이 있다는 거부터가 복받은 거예요. 우리 옥이는 24시간 붙어 있어야 해요. 처음엔 요가 학원도 보내고 싶고 그랬지만 아이가 한 100일쯤 되니 엄마 없으면 땡깡을 피우기 시작해서 밥도 못 먹고 자기 건강 챙길 시간도 없더군요. 직장 다니는 엄마들은 회사 일이 차라리 속편하답니다. 저도 야근 못하고 늘 일찍 들어가서 몇 시간 애를 보긴 하지만 애보는 일;; 회사 일 따윈 저리 가라더라고요. 어머님께 정말 엄청난 효도하셔야 해요!

  14. Favicon of http://www.mtsdm.com/drivers/driver-jobs/ BlogIcon truck driver recruiter 2012.08.24 2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LGT는 뮤직온의 mobile manager 만으로 전화번호부나 사진, 음악, 동영상 등을 모두 PC와 교환할 수 있지만, 벨소리 파일은 mobile manager 에서 인식하지 못하게끔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자신이 사용하는 휴대폰의 제조사와 모델별로 별도의 PC-Sync 프로그램을 받아서 설치해야 합니다. (휴대폰 별 프로그램 찾기:http://www.musicon.co.kr/musicon/jsp/cmnt/QupGuide_Device.jsp)

  15. Favicon of http://www.banhmicay.com BlogIcon Banh Mi Cay 2012.08.26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집에서 살림만 하면 아무래도 알뜰하게 지출할 수 있고 앞으로 매달 나가게 될 육아비를 줄일 수 있으니

  16. Favicon of http://mypsoriasisrelief.com BlogIcon Psoriasis Help 2012.08.26 0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틴님 글을 보니 말 없이 무심한 듯 옅은 미소를 띄우고 인간들을 바라보고 있는 외계인(혹의 그의 대리자들)이 머릿속에 그려지네요. 읽는 것만으로 명상을 한 듯 상쾌한 기분입니다. 무더위에 너무 무리하시지 마시고 건강하게 보내세요. ^^

  17. Favicon of http://www.whitestripsdirect.com/teeth-whitening-strips-crest-whitestrips/cres.. BlogIcon battery powered toothbrushes 2012.09.04 1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9년전에 첫째를 낳고 석달만에 복귀하고, 이번엔 늦둥이를 낳고 모유멕이며 1년간 육아휴직을 신청했답니다. 다희님 글 보니 정말 남의일 같지않아요..ㅎㅎ 대한민국에서 직장다니며 아이키우는거, 아무리 친정어머님이 도와주셔도 정말 쉽지않은 일이랍니다..그래도 다들 그렇게 매일 '아자!아자!' 외쳐가며 열심히 살아가고 있으니 참 대단하죠^^

  18. Favicon of http://www.euroffice.co.uk/i/jyc2/Hewlett-Packard-HP-No-940XL-Officejet-Inkjet.. BlogIcon hp 940xl 2012.09.12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우, 김장 하면서 들은 이야기인데 엄마가 젊을적에 나는 얼르고 동생은 업고 하면서 혼자 김장하고 그랬데.

  19. Favicon of http://www.euroffice.co.uk/g/47l/Paper-Products/Printer-Paper/Photo-Paper/Cano.. BlogIcon canon photo paper 2012.09.17 05: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셋째는 저 대신 범이와 놀아주고(어째 저보다 아

  20. Favicon of http://www.bestratedpaydayloans.com/getting-payday-loans/ BlogIcon Getting Payday Loans 2012.09.23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객들은 종종 꺼려 있으므로 제품을 경험할 수있는 기회가 있었 자들의 증언의 사용은 유용할 수 있습니다. 증언에서 시범 스타일은 사용하는 방법에 초점을, 익명의 사람들을 만들 수 있습니다.

  21. Favicon of http://clothingdiscountcoupons.com/store.php?id=74 BlogIcon Clothing Discount Coupons 2012.09.27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 금융에서 일하는 내가 드림위버 좋은하지만 그들은 마이크로 소프트처럼 좋지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그들을위한 사이트를 수정하는 데. 그들은 아마 합병 결국 것입니다 ..



티스토리 툴바